손인수 의원 "부족한 세종시 의료 인프라와 응급의료체계 개선돼야"
손인수 의원 "부족한 세종시 의료 인프라와 응급의료체계 개선돼야"
  • 이병기
  • 승인 2020.10.23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제65회 임시회 2차 본회의 5분 발언.. '세종시 의료 인프라와 응급의료 지원체계 마련' 촉구
세종시의회 손인수 의원이 23일 제65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지역 의료 인프라와 응급의료체계 발전 방향'을 주제로 5분 발언을 진행했다. / 사진 : 이병기 기자   

세종시의회 손인수 의원(새롬·나성·다정동)은 23일 제65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세종시 의료 인프라와 응급의료체계 발전 방향’이라는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했다.

손인수 의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보건의료 빅데이터를 인용해 “종합병원을 비롯한 세종시 병·의원 총 371개소 중 한방, 요양, 치과병원과 일반적인 입원이나 수술진료가 가능한 병원 14개소를 제외하면, 종합병원과 일반병원은 각각 2개소에 불과하다”며, 세종시의 의료 인프라가 인구 규모가 유사한 4개 시를 비교해도 턱없이 부족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날 손 의원이 공개한 ‘2018년 국립중앙의료원 응급의료 통계연보’에 따르면, 인구 백만 명당 지정된 응급의료기관의 평균은 7.8개소인 반면 세종시는 2.9개소로 전국 평균보다 매우 낮아 17개 시·도 중 최하위에 머무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손 의원은 부족한 세종시 의료 인프라와 응급의료체계 개선방안으로 ▲우수 의료 인력과 의과대학 유치 등 인프라 확충 ▲응급의료공백 진료과목에 대한 지원체계 마련 ▲119 닥터카 서비스의 안정적 정착 및 119 안부확인서비스 도입 검토 등 북부지역 응급의료체계의 보완을 제시했다.

끝으로, 손 의원은 “부족한 세종시 의료 인프라와 응급의료체계 개선방안이 조속히 마련되어 35만 세종시민 모두가 안전하고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길 바라며, 의회 또한 의료 인프라 조성과 응급의료체계 개선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