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목욕장·숙박시설 불법촬영 카메라 적발 0건
세종시, 목욕장·숙박시설 불법촬영 카메라 적발 0건
  • 이병기
  • 승인 2019.11.07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10월 시청-YMCA성인권상담센터 등 합동 10곳 점검
세종시가 세종YWCA성인권상담센터와 종촌종합복지센터가정·성폭력통합상담소와 합동으로 실시한 다중이용시설 불법촬영카메라 합동점검 결과 10곳 모두에서 발견되지 않았다. / 사진 : 세종시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관내 목욕장 및 숙박시설을 대상으로 불법촬영카메라 합동점검을 실시한 결과 점검대상 10곳 모두에서 불법촬영 카메라는 발견되지 않았다.

이번 점검은 목욕장, 찜질방 및 숙박시설 등 시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시설 내 화장실, 탈의실 등을 대상으로 실시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자 추진됐다.

시는 세종YWCA성인권상담센터, 종촌종합복지센터가정·성폭력통합상담소와 합동으로 불법촬영 카메라 탐지기를 활용해 8월부터 약 2달간 관내 목욕장 및 숙박시설 10곳을 대상으로 점검을 실시했다.

점검 결과 불법촬영 카메라는 발견되지 않았으며, 시설관리자에게 ‘의심흔적 막음용 안심스티커’를 배부하고 꾸준한 자체점검을 당부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공중화장실 뿐만 아니라 시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시설을 대상으로 점검을 확대해 불법촬영 예방 및 근절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불법촬영 카메라 탐지기 60대를 구입해 읍면동, 경찰서 및 관내 유관기관에 배부하고 공중화장실을 중심으로 지속적인 점검을 실시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