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둘째주, 원도심 소극장에서 착한 연극 만나요~"
"10월 둘째주, 원도심 소극장에서 착한 연극 만나요~"
  • 이병기
  • 승인 2019.10.06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중구, ‘원도심 살맛나는 연극할인주간' 10~12월 둘째 주 원도심 소극장 40~50%할인 ... 10월에는 제10회 대전 국제소극장연극축제와 연계

 

대전시민의 연극에 대한 사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가 연말까지 매월 둘째 주마다 ‘원도심 살맛나는 연극할인주간(이하 연극할인주간)’을 운영한다.

연극할인주간은 대흥동과 은행선화동 등에 위치한 ▲상상아트홀 ▲소극장 고도 ▲소극장 커튼콜 ▲아신극장 1․2관까지 모두 5곳에서 진행되며, 누구나 40~50%로 할인된 가격으로 연극을 관람할 수 있다.

지난해 중구민과 중구에 위치한 사업장 근무자들을 대상으로 시작한 중구의 연극할인주간은 올해는 대전방문의 해를 맞이해 그 대상을 확대하여 모든 관람객을 대상으로 한다.

이번 달은 8일부터 13일까지 운영되며, 특히 이번 달은 제10회 대전 국제소극장연극축제와 연계해서 보다 다양한 장르의 연극이 마련된다. ▲선화동 상상아트홀의 황금닭, 스프레이 ▲대흥동 소극장커튼콜의 해방의 서울, 젊은 예술가의 반쪽짜리 초상화 ▲대흥동 소극장 고도의 거북이 혹은..., 오거리사진관 ▲대흥동 아신극장 1․2관의 경성인사이드와 미라클 등이 10월 작품으로 준비됐다.

박용갑 청장은“여러 소극장이 있는 대흥동과 은행선화동 일원은 대전 문화예술의 산실로, 전통과 예술이 접목된 소중한 문화공간이다”라며, “누구나 연극을 할인받아 관람이 가능하니, 우리지역을 방문하는 누구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