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운동 버스노선 반전 거듭.. 1生 3개노선 조정 단행
고운동 버스노선 반전 거듭.. 1生 3개노선 조정 단행
  • 이병기
  • 승인 2019.04.30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005번(은하수공원~반석역), 30분→20분 배차.. 반석역 막차 22:30 →23:05 연장
- 201번 순환노선, 산업통산자원부→문체부와 복지부(상행).. 산업통산자원부→청사북측→복지부․노동부→문체부→산업통상자원부(하행).. 호수공원과 국립세종도서관 접근성 향상
- 221번(1生→3生), 청사북측과 국책연구단지, 조세연구원, 글벗중까지 추가

가락마을이 형성되던 초기부터 대중교통 소외지역이란 불명예를 겪었던 세종시 1생활권 고운동이 반전을 거듭하고 있다.  

은하수공원과 대전 반석역 직항노선(1005번)신설에 이어, 1생활권 순환노선(201번)과 시청.터미널등 3,4생활권까지 이어지는 221번 노선 신설등이 변화의 시작이었다.   

세종도시교통공사(사장 고칠진)는 이들 신도심 3개 노선 운행 결과를 바탕으로 배차간격과 막차시간 연장 그리고 경유지 조정등 고객편의성을 향상시키는 운행방식 조정을 단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노선조정은 인구 증가로 인해 더욱 혼잡해진 출퇴근 시간의 노선조정 요구와 시내 특정지역의 접근성에 대한 민원이 많아져 특정지역의 불편을 해소하고 더 편리하게 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조정하는데 초점을 맞췄다는 설명이다.

▣ 1005번(은하수공원~반석역), 30분→20분 배차.. 반석역 막차 22:30 →23:05로 연장

그동안 1, 2생활권의 생활인프라 확대로 버스 수요가 늘어나 정류소 도착시간이 늦어지고 혼잡함이 가중되었던 1005번 광역 노선은 배차간격과 왕복횟수를 조정했다.

기존 30분이던 배차간격을 20분으로 단축하고 1일 왕복 회수도 34회에서 52.5회로 증회했으며 반석역에서 출발하는 막차 시간을 22시 30분에서 23시 5분으로 연장해 늦은 시간 대전지하철을 통해 귀가하는 시민들의 이용편의를 높였다.

▣ 201번 순환노선, 산업통산자원부→문체부와 복지부(상행).. 산업통산자원부→청사북측→복지부․노동부→문체부→산업통상자원부(하행) 호수공원과 국립세종도서관 접근성 향상.. 소요시간 약 5분 추가 

1생활권을 순환하는 201번 상행(정부세종청사~도담동~고운동~종촌동~정부세종청사)노선은 기존의 산업통상자원부 기․종점을 산업통상자원부를 거쳐 문화체육관광부, 보건복지부까지 선회하는 형태로 변경해 파이낸스센터와 국립세종도서관, 호수공원의 이동경로를 단축시켰다.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출발하는 하행의 경우는 반대로 정부세종청사북측을 지난 후 보건복지부․고용노동부, 문화체육관광부를 순서대로 거친 후 산업통상자원부에 도착하도록 했다.

▣ 221번(1生→3生), 청사북측과 국책연구단지, 조세연구원, 글벗중까지 추가.. 소요시간 약 5분 추가 

1생활권과 3, 4생활권을 연결하는 221번(두루초・중~고운,아름・종촌동~호수공원~국책연구단지~세종시청~세종버스터미널) 노선은 BRT노선으로 환승할 수 있는 정부세종청사 북측 정류소를 경유시켜 BRT노선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새샘마을 부근의 남측 부분은, 국책연구단지와 한국조세재정연구원, 글벗중학교를 노선에 추가해 국책연구단지와 새샘마을의 접근성을 높였다.

세종도시교통공사 고칠진 사장은 “이번 노선조정은 배차시간과 운행노선에 대한 시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서 시민들이 이용하기에 가장 편리하도록 조정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시각으로 버스 노선과 배차시간을 조정해서 더욱 편리한 대중교통 체계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