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도심 살맛나는 연극 할인주간’ 중구청 직원들 연극에 빠지다
‘원도심 살맛나는 연극 할인주간’ 중구청 직원들 연극에 빠지다
  • 박희경
  • 승인 2018.11.08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까지 연극할인 주간에 맞춰 직원 단체 연극관람으로 부서간 화합 도모

 

지난 7일 저녁, 소극장 커튼콜에서 박용갑 중구청장이 직원들과 함께 연극 ‘흑백다방’을 관람했다.
지난 7일 저녁, 소극장 커튼콜에서 박용갑 중구청장이 직원들과 함께 연극 ‘흑백다방’을 관람했다.

 

대전 문화예술의 부흥기를 누렸던 원도심 소극장에 연극 관객들의 발길이 되살아나고 있다.

제9회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와 연계해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6일부터 11일까지 ‘원도심 살맛나는 연극 할인주간’에 직원들이 함께 연극을 관람하는 문화시간을 갖는다.

중구 6개 소극장에서 공연 중인 8개 연극에 500여명의 직원이 부서별로 연극을 선택 관람하며 활기찬 직장문화를 만들고 있다.

이번 연극축제 기간에는 풍성하고 완성도 높은 작품을 가까이에서 볼 수 있어 직원들의 호응도가 매우 높고, 중구가 대전 문화예술의 산실이라는 자부심과 함께 직원 상호간 유대감도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직원들과 함께 소극장을 찾아 연극을 관람한 박용갑 청장은 “직원들이 다양한 문화생활을 공유하며 에너지를 재충전하고 화합하는 시간을 만들고, 더불어 소극장과 같이 우리 구에 특화된 문화체험을 통해 우리지역을 더 깊이 이해하고 구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며 원도심 문화 활성화에 대한 강한 의지를 표했다.

연극 할인주간은 11일까지로, 중구민과 중구에 위치한 사업장 종사자는 동반 1인까지 40 ~ 50%까지 관람료 할인이 적용된다. 전화예매 후 발권 할 때 또는 현장에서 관람권 구매시 신분증이나 직원증 등을 보이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