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준현 의원, 읍면지역 1만3천 호 신규 공공택지 선정 이끌어
강준현 의원, 읍면지역 1만3천 호 신규 공공택지 선정 이끌어
  • 이병기
  • 승인 2021.08.30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치원읍 신흥리 및 연서면 월하리 일원에 7200호.. 연기면 연기리·보통리 일원 5648호 규모
강준현 의원(더불어민주당, 세종시을)

강준현 의원(더불어민주당, 세종시을)이 조치원읍과 연기·연서면 일대  신규 공공택지 선정을 이끌어 냈다.  

30일 국토교통부는 「공공주도 3080+」 대도시권 주택공급 획기적 확대방안의 후속으로 세종시에 1만3천 호 규모의 신규 공공택지를 선정했다.

국토교통부는 이날 세종권 신규 공공택지 확보를 통해 국민 주거안정 및 주거복지를 실현하기 위하여 세종시 조치원읍 신흥리 및 연서면 월하리 일원의 87만6천㎡와 연기면 연기리·보통리 일원의 61만6천㎡를 지방 신규 공공택지 대상지로 추가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조치원읍 신흥리 및 연서면 월하리 일원 부지(공급물량 7200호)는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청춘조치원 프로젝트를 추진 중인 지역으로 조치원 서북부와 연계하여 양질의 주거용지와 자족용지 공급을 통한 세종시 내 지역균형발전을 위해 추진된다.

연기면 연기리·보통리 일원 부지(공급물량 5648호)에는 연기천과 미호천을 활용하여 행정중심복합도시와 인근 산업단지 종사자를 위한 친수형 정주환경이 조성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는 두 지구에 대해 2022년 상반기까지 공공주택지구 지정을 완료하고, 2023년 6월에 보상에 착수한다. 아울러 2024년 지구계획이 승인되면 2025년에 착공해 2029년까지 준공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강준현 의원은 “행복도시 예정지역과 읍면지역의 격차를 해소하고 지역내 균형발전을 이루기 위해 북부권 신규택지 지정을 국토부에 지속적으로 건의하고 추진해 왔다”며, “지난 총선 당시 세종시민에게 공약한 신규택지개발 추진 및 주택 1만호 공급을 이뤄낼 수 있어서 기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