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최우수 축제에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대전시 최우수 축제에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 이병기
  • 승인 2021.03.06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계족산맨발축제, 대전효문화뿌리축제와 함께 11개 대표축제중 최우수 축제로 선정
- 우수축제에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 유성온천문화축제, 대덕뮤직페스티벌 등
- 육성축제에 대청호벚꽃축제, 국화페스티벌, 토토즐페스티벌, 디쿠페스티벌 등
대전시는 올해의 지역 대표축제 11개를 선정했다. 사진은 최우수 축제로 선정된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모습 / 사진 : 대전시    

대전시는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계족산맨발축제, 대전효문화뿌리축제 등 11개 축제를 올해의 시 대표축제로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선정 내용을 보면 최우수 축제로는 ▲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계족산맨발축제(-), 대전효문화뿌리축제(↑) 등 3개 축제가 선정됐다.

우수 축제는 ▲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 유성온천문화축제(-), 대덕뮤직페스티벌(-), 서구힐링아트페스티벌(-) 등 4개 축제가 선정됐으며, 육성 축제로 ▲ 대청호벚꽃축제(신규), 국화페스티벌(-), 토토즐페스티벌(신규), 디쿠페스티벌(-) 등 4개 축제가 최종 결정됐다.

* (↑) 등급 상승 축제, (-) 등급 변동 없는 축제, (↓) 등급 하향 축제

대전시는 올해의 지역 대표축제 11개를 선정했다. 사진은 최우수 축제로 선정된 '계족산맨발축제'모습 / 사진 : 대전시    

대표 축제 선정은 시·구·유관기관·민간에서 신청한 11개 축제에 대해 축제육성위원회가 지난해 선정한 축제 결과와 올해 추진계획을 반영하여 서면평가와 심의결과를 반영하여 선정했다.

선정된 대표축제는 사업별로 등급별 지원범위 내에서 예산을 차등지원 받게 되며, 최우수 축제 17백만원, 우수 축제 14백만원, 육성축제 12백만원씩 각각 지원한다.

지원 예산은 코로나19 시대 언택트 축제 육성을 위한 신규 프로그램 개발 및 방역 대응 등에 활용하게 된다.

대전시 김창일 관광마케팅과장은 “코로나19 시대 언택트 축제 개최를 통한 신규 프로그램 발굴로, 비대면 축제 관광 활성화와 전국적 인지도 제고의 기반을 다져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