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중교통 운수종사자 10,482명, 코로나19 검사 실시
대전 대중교통 운수종사자 10,482명, 코로나19 검사 실시
  • 이병기
  • 승인 2021.01.07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1월 8일부터 시내버스 2500명, 택시 7982명 진단검사 실시

대전시가 8일부터 시내버스와 택시 운수종사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에 나선다

이는 지역사회 내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와 안전한 대중교통 이용을 위해, 선제적으로 시내버스와 택시 운수종사자들을 대상으로 선별 검사를 실시하는 것이다.

검사대상은 대전시 시내버스(BRT 포함) 운수종사자 2500명과 택시 7982명(개인 5336명, 법인 2646명) 등 총 10,482명의 운수종사자로 한밭운동장 임시선별검사소에서 1월 8일부터 검사를 받을 수 있다.

대전시 한선희 교통건설국장은 “대중교통의 철저한 방역소독과 운수종사자의 선제적인 검사를 통해 시민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니, 시민 여러분도 철저한 마스크 착용과 개인위생 수칙을 지켜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한밭운동장 임시선별검사소 검사시간(평일 9시 30분~17시, 주말 및 휴일 12~16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