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학원ㆍ교습소에 방역물품 추가 지원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학원ㆍ교습소에 방역물품 추가 지원
  • 이병기
  • 승인 2020.06.05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전면적인 등교수업을 대비하여 학원·교습소 내 코로나19 감염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 모든 학원과 교습소를 대상으로 비접촉식 체온계를 긴급 추가 지원한다.

최근 수도권에서 학원강사로 인한 학생, 가정, 지역사회 감염으로 확산된 사례가 발생하면서 학원 내의 감염이 학교로의 감염으로 확산 가능성이 높아 학원내 방역체계 강화의 필요성이 커지고 있다. 이에 긴급한 방역체계 지원을 위해 교육청과 시청이 협력하여 교육청 예비비와 시청 재난기금으로 5대5 재원을 분담, 관내 모든 학원·교습소 3,706개원에 비접촉식 체온계를 지원한다.

앞선 방역물품 지원때에도 교육청은 손소독제, 시청은 소독약을 배부한 바 있다. 비접촉식 체온계를 지원하면서 학원 교습소를 대상으로 방역필수지침 준수 여부 지도점검을 강화할 예정이며 필요에 따라 지자체와 합동점검도 실시할 예정이다.

대전교육청 허진옥 기획국장은 “전면적인 등교수업 앞두고 학원과 교습소 내 감염이 학교로의 연쇄감염 우려가 큰 상황이어서 학원 및 교습소에 긴급 방역물품을 지원하고, 학원·교습소 내 필수방역지침 준수 여부를 철저히 점검하여 학생들이 감염병으로부터 보호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