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준 캠프, '反文 연합군단'으로 선대위 출범
김병준 캠프, '反文 연합군단'으로 선대위 출범
  • 이병기
  • 승인 2020.03.27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기존 미래통합당 계열 인사 주축으로 과거 안철수 진영과 바른정당 계열 인사 등 참여
- 공동선대위원장 조관식·최태호·최민호, 부위원장 김학현·김선무·이경대·장승업 전 시의원
- 선대본부장 황우성·김복렬 전 도·시의원, 선거사무장 박병국, 상황실장 김병석, 대변인 류제화 등
김병준 세종시을 후보(미래통합당)가 옛 국민의당.바른미래당 주측으로 '反文 연합군단'으로 선대위를 구성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조관식 공동선대위원장, 김병준 후보, 최민호 공동선대위원장 모습 / 사진 : 이병기  

김병준 후보 캠프가 '反文 연합군단' 드림팀으로 출범한다. 

지난 26일 후보등록을 마친 김병준 후보 캠프(세종시을)가 27일 반문 연합군단으로 선대위 드림팀을 꾸리고, 본격 선거전에 돌입한다.

김병준 캠프는 27일 공동선대위원장에 조관식 세종시민포럼 이사장, 2018년 교육감 후보로 나섰던 최태호 중부대 교수, 최민호 前행복청장 등을 임명했다.

부위원장은 김학현, 김선무, 이경대, 장승업 등 전직 시의원들이 맡고, 선대본부장은 황우성 전 충남도의원, 김복렬 전 시의원이, 부본부장은 김광운, 김봉유, 김충식, 김학서 등 시의원 출마자가 맡는다.

황준식 前고운뜰공원 정상추진위원장은 고운동-종촌동-아름동 지역을 담당하는 신도시본부장을 맡고, 박용희 시의원이 여성위원장을 맡는다.

그 외 선거사무장은 박병국 미래통합당 부위원장이, 상황실장에는 김병석 국민의당 前사무처장이, 특보단장에 안윤홍 바른정당 前사무처장(한밭대 겸임교수), 대변인은 류제화 변호사(안철수 대표 前 수행비서)가 맡기로 했다.

이번 캠프 구성은 야권 내 분열 요인을 극복하고, 반문 중도 개혁 보수 진영을 다 묶는다는 기조 하에 짜여졌다는 캠프측 관계자의 설명이다.

특히 기존의 미래통합당 계열의 인사들을 주축으로 과거 안철수 진영과 바른정당 계열 인사 등이 광범위하게 참여한 것이 특징이다.

류제화 대변인은 “탈계파, 탈정파 연합군단으로 화합의 드림팀을 짜야 하고, 세종지역 위주, 현장 중심의 캠프로 시민 공감의 선거 캠페인을 펼쳐야 한다는 게 김병준 후보의 뜻”이라고 밝혔다. 서울에서 김 후보를 돕던 측근들은 직책 없이 세종 현지 인사들의 선거운동을 후방에서 적극 지원하는 역할만 맡게 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김병석 선대위 상황실장은 “선거가 임박해 우선 선대위를 출범시키고, 앞으로 유력인사들을 추가로 영입, 선대위에 합류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