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관내 대학가.다중이용시설 등 방역소독 실시
유성구, 관내 대학가.다중이용시설 등 방역소독 실시
  • 이병기
  • 승인 2020.02.13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 재난관리기금 투입...구청, 사업소, 행정복지센터 등에 손세정제와 마스크 비치
매주 1회 구내식당 중지...주변경기 침체 해소 노력
유성구보건소의 방역 위탁업체가 지난 11일 송강전통시장 내 거리에 대한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 사진 : 대전 유성구
유성구보건소의 방역 위탁업체가 지난 11일 송강전통시장 내 거리에 대한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 사진 : 대전 유성구

 

대전 유성구(정용래 구청장)가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예방 활동에 구 재난관리기금 5억여 원을 투입했다.

구는 지역사회 내 감염증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지난 6일부터 중국 유학생의 왕래가 빈번한 대학가 거리와 원룸 밀집지역, 전통시장 주변, 다중이용시설 등을 대상으로 잔류 살균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13일부터는 버스터미널, 지하철역 등 다중이용시설과 온천 족욕장 주변 등의 방역도 진행하고 있다.

구청, 사업소, 행정복지센터에는 방역과 함께 손소독제 및 마스크를 비치하고 관내 어린이집, 아동복지시설, 청소년시설, 노인복지시설 등 감염 취약계층에 대한 예방활동도 추진하고 있다.

구는 이번 사태로 마스크 수급이 어려운 상황에서 관내의 한 업체와 직접 계약을 체결해 매일 2000장을 공급 받고 있으며 다음 주부터는 확보수량을 늘려간다는 방침이다.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인해 소비심리가 위축돼 지역 내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구는 매주 1회(수요일) 구내식당 운영을 중단해 지역경기 침체 해소를 위해 노력한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지역사회 내 감염증 차단 및 지역주민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_19 비상사태가 수습될 때까지 방심하지 않고 예방 활동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