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탄진중·대전이문고 교문 현대적 감각으로 재탄생
신탄진중·대전이문고 교문 현대적 감각으로 재탄생
  • 박희경
  • 승인 2019.12.09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준공식 .. 학생 및 교직원 참여한 디자인 공모와 전문설계업체의 협력 통해 디자인
 이문학원의 슬로건 “이문회우(以文會友)하고, 이우보인(以友輔仁)하라(학문을 통하여 벗을 모으고, 그 벗과 더불어 어질게 살아가라)”를 형상화 한 대전이문고등학교 석축벽과 교문 / 사진 : 대전교육청

 

대전교육청이 안전제고시설개선사업 지원을 통해 실시한 신탄진중과 대전이문고의 노후된 석축벽과 교문 개축공사가 완료됐다.

1964년 개교한  신탄진중학교(교장 이재홍)와 1986년 개교한 대전이문고등학교(교장 김동춘)의 석축벽과 교문 공사는 지난 2월부터 설계를 시작하고 9월 착공에 이어 12월 9일 교직원 및 학생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교문 개축공사 준공식을 가졌다.

이번에 개축된 교문은 이문학원의 슬로건 “이문회우(以文會友)하고, 이우보인(以友輔仁)하라(학문을 통하여 벗을 모으고, 그 벗과 더불어 어질게 살아가라[논어 안연편] 경구)”를 형상화 한 것으로, 학생 및 교직원이 참여한 디자인 공모와 전문설계업체의 협력을 통해 현대적인 감각으로 디자인했다.

대전이문고 김동춘 교장은 “교육청의 안전진단 결과 낮은 등급으로 인해 붕괴 위험성을 해소하고자 교문과 석축 옹벽을 재건축하여 학생들의 인성함양을 위한 학습환경 조성과 지역환경까지도 개선하는 긍정적인 성과를 거두어 학생, 학부모와 지역사회에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